Pre-Med Roadmap

Personal Statement

에세이는 특정 학교를 위한 게 아니라 학생이 입학 신청을 할 모든 의대들 에게 전달 되는 에세이로서, “나는 왜 의사가 되고 싶은가?”의 주제를 가지고 학생이 5300자 이내에 자신의 동기, 경험, 노력, 각오, 목표 등을 서술하여 써내는게 핵심이다. 잘쓰여진 자기소개서는 읽는 이에게 학생이 겪은 진심어린 경험을 통해 의학을 향한 그의 확고한 의지를 잘 나타내는 글이다. 주제에 대해서 쓸 이야기가 많으니 쉬울 수 있겠다고 생각할 수도 있겠으나 많은 학생들이 정작 글을 쓰려고하면 하고자 했던 말들을 빼먹거나 부족한 표현력 때문에 많이들 어려워하는게 자기소개서다. 멋진 자기소개서를 쓰기 위해서는 무작정 에세이를 쓰려고 하는 것보다 일단 학생 본인에 대해 브레인스톰을 하는게 좋다.

1. 나의 장점은 무엇인가? 

학생에게 있어서 의대에게 돋보이게 하고 싶은 강점을 생각해보자. 이건 그저 자신의 우수한 성적표나 빵빵한 백그라운드가 아니라, 학생의 인격을 나타낼 특성과 인간성에 관한 점들이다. 따라서 여기에는 친절함, 헌신적인 태도, 배움에 대한 의욕, 목표에 대한 집념, 낙관성 등을 고려할 수 있겠다. 이러한 장점 2-3개를 정해서 에세이의 방향을 잡는다.

2. 이 장점들을 가장 잘 나타낼 수 있었던 일이 있었는가?
본인의 장점들을 정했다면 그 장점들이 특히나 돋보였던 경험담도 있을 것이다. 자신이 남을 돕기위해 노력하는 사람이라고 글에 서술했다면 그에 따른 예를 반드시 제시해야한다. 지금까지 겪어왔던 상황들과 그 상황 속에서 자신이 한 행동이나 경험을 통해 느꼈던 점들을 통해서 자신이 누구인지 글로 증명하는 것이다. 이렇게 자신의 장점을 부각시킬수 있는 에피소드가 있다면 정확한 상황묘사와 뚜렷한 의미를 갖추고 있는 이야기 형식으로 에세이 속에서 풀어낼 수 있다.
의대 진학에 필요한 자기소개서의 구조는 보통 도입부 문단, 2-4가지의 경험담, 그리고 모든 이야기들을 한대 묶어줄 결론을 가지고 있으며, 학교를 다니며 학생들이 제출했을 에세이들의 구조와 크게 다르지는 않다. 다만 그 안에 학생이 내용을 통해 충분히 자신의 장점을 어필했는지와 서술한 이야기들이 의대 진학 결심에 원동력이 되었는지가 중요하기에 확실한 경험담을 쓰는게 유리할 것이다.
학생마다 다르겠지만 에세이에 쓰여질 이야기들은 크게 3가지로 분류된다.
1. 동기부여 – 언제부터 의학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는가? 어떠한 계기로 의대 진학의 꿈을 키우게 되었는가? 등을 답해줄 일종의 근원 이야기가 되겠다. 많은 학생들이 어렸을 적 이야기나 자신의 출신등을 통해 동기를 찾는다.

2. 임상경험 / 봉사활동 – 미국 의대 진학을 위해서 임상경험은 거의 필수다. 의대 입학지망생들은 보다 다양한 임상경험을 통해 자신의 커리어를 쌓으려 노력했을 것이고 그 활동중 겪었던 힘들었던 에피소드나 기억에 남는 일을 통해 자신의 열정과 경험을 동시에 선보일 수 있다. 임상경험이 없다면 다른 봉사활동 경험을 활용하여 의사로서의 자질을 어필한다.

3. 목표의식 – 앞서 했던 두가지 이야기가 과거에 관한 일이었다면 보통 마무리는 현시점에 하고 있는 활동이나 앞으로 학생이 나아가고자 하는 방향을 제시하는 이야기가 에세이에 긍정적인 “열린 결말”을 줄 수 있다.
이로써 에세이의 구조와 윤각이 잡혔다면 그에 맞춰 글을 쓰면 된다.
1. 왜 의사가 되고 싶은가? – 자기소개서의 핵심 내용이다. 에세이에 쓰여지는 모든 내용은 이 질문에 답을 주기 위해 쓴다는 생각을 가지고 글을 써야한다.
2. 자신의 개성과 장점을 나타내라 – 그저 “나는 성실한 사람입니다”라고 단순하게 서술하기 보다는, 과거에 했던 행동을 통해 자신이 성실한 사람이라는 것을 나타내는게 잘 쓰여진 에세이들의 특성이다. 만약 성실함을 부각시키고 싶다면 오랜 기간 동안 꾸준히 해왔던 봉사활동 등을 통해 학생의 성실함을 증명하는 글을 쓰면 된다.
3. 본인이 거친 변화 – 글에 쓰여질 여러 경험담과 이야기를 통해 학생 본인이 성장을 거쳐야한다. 예를 들어서, 어린 시절 의학 경험을 통해 의사라는 장래희망이 생긴 계기라던가, 아니면 오지에서 수행했던 의료봉사활동을 통해 큰 감명을 받았고 새로운결심이 생겼다는 식의 방향을 잡자.
4. 쉽고 명확한 단어들을 사용하라 – 일부로 사전을 꺼내서 평소에 사용하지 않는 어려운용어들을 사용하려고 하지 말자. 이해하기 쉽고 진정성이 전달되는 에세이를 쓰는게 좋다. 그렇다고 같은 단어들을 반복하여 쓰면 어휘력이 부족하다고 느낄 수 있으니 그 점은 주의해야한다.
5. 글에 흐름을 넣어라 – 아무리 좋은 이야기들을 가지고 있다고 해도 서로간의 연관성없이 이쪽저쪽 이야기를 하다 보면 에세이가 초점을 잃고 의미도 약해질 수 있다. 준비단계에서부터 어떤 식으로 에세이가 진행될지 뚜렷한 흐름을 생각해두고 글을 쓰자.
6. 사실을 써라 – 쓰여진 자기 소개서는 한번 읽고 잊혀질 글이 아니다. 감명 깊은 에세이는 두고두고 회자되고 훗날 인터뷰에서 에세이에 썼던 이야기를 좀 더 듣고 싶다는 질문을 받을 수도 있다. 감정 선에서 과장을 할 수는 있지만, 완전히 허구를 쓴다면 분명 들통이 날 것이다.
7. 기록된 약점이 있다면 그에 대해 써라 – 의외일 수도 있겠지만, 만약 학생의 기록에 큰 실수나 성적표에 상당히 실망스럽거나 아예 낙점을 받았던 적이 있다면, 자기소개서를 통해 그 약점을 해명해야 한다. 이는 그 약점을 깨끗이 인정하고 그에 대한 변명이 아니라 어떤 이유에서 그런 기록이 남았는지 상대방을 이해하게 해주는 글로서, 이 일로 인해 어떤 식으로 자신이 성장했는지 까지 서술하면 오히려 약점을 강점으로 만들 수있다.

Activity Review

Work Activities
A maximum of 15 experiences may be entered

  • 700 characters each (including spaces)
  • Most Meaningful: 700 plus 1325 for most meaningful description
  • Applicants may indicate repeated activities
  • Enter up to four separate date ranges including future end

Must include lessons learned from challenges you faced in each experience.

  • What you did
  • What was challenging
  • What you learned

One day volunteer experience can be listed in the secondary applications.

Work/Activity Section Tips

  • Consider AMCAS and the secondary application as one long application.
  • Your activity category must be consistent between AMCAS and the secondary application.
  • Make sure to list all the hours you spend at each organization. If necessary, explain the difference in the description.
  • If you held multiple roles in an experience, try to briefly mention them in the description.

 

School Selection

Medical School Lists

Alabama Medical Schools

Arizona Medical Schools

Arkansas Medical Schools

California Medical Schools

Colorado Medical Schools

Connecticut Medical Schools

District of Columbia Medical Schools

Florida Medical Schools

Georgia Medical Schools

Hawaii Medical Schools

Idaho Medical Schools

Illinois Medical Schools

Indiana Medical Schools

Iowa Medical Schools

Kansas Medical Schools

Kentucky Medical Schools

Louisiana Medical Schools

Maine Medical Schools

Maryland Medical Schools

Massachusetts Medical Schools

Michigan Medical Schools

Minnesota Medical Schools

Mississippi Medical Schools

Missouri Medical Schools

Nebraska Medical Schools

Nevada Medical Schools

New Hampshire Medical Schools

New Jersey Medical Schools

New Mexico Medical Schools

New York Medical Schools

North Carolina Medical Schools

North Dakota Medical Schools

Ohio Medical Schools

Oklahoma Medical Schools

Oregon Medical Schools

Pennsylvania Medical Schools

Puerto Rico Medical Schools

Rhode Island Medical Schools

South Carolina Medical Schools

South Dakota Medical Schools

Tennessee Medical Schools

Texas Medical Schools

Utah Medical Schools

Vermont Medical Schools

Virginia Medical Schools

Washington Medical Schools

West Virginia Medical Schools

Wisconsin Medical Schools

 

 

학교들에 입학지원서를 제출했고, AAMC를 통해 Personal Statement와 Activity List까지 접수되었다면 학교들은 각 학생에게 학교 특정 에세이들을 요구할 수 있다. 이것은 Secondary Essay로 불리는데 학교마다 학생의 전반적이 입학지원서를 검토한 다음 이 학생이 자신들의 학교에 적합한 인물인지를 알아보는 단계다. 학교마다 추구하는 목표가 다르고, 진행하는 프로그램들이 따로 있기때문에 자신들이 고안한 특정 에세이 질문들을 통해 학생의 성향이 자신들과 일치하는지를 알아본다. 이러한 Secondary Essay들을 쓰기 위해서 학생은 학교가 물어보는 질문들을 이해하고 그 학교에 대한 조사를 통해 그들이 원하는 인물상이 무엇인지를 파악해야 한다. 

1차 지원서는 사실적인 내용을 바탕으로 활동 사항을 서술하게 되어 있지만  2차 지원서는 경험한 활동들을 통해서 얻은 나의 생각, 특정한 질문에 대한 의견과 생각을 주로 설명하게 되어 있다.
학생들이 2차 지원서의 에세이를 쓸 때,  1차 지원서에 이미 언급된 활동을 반복해 나열하기가 쉽다. 같은 활동이라 하더라도 다른 관점, 다른 시각으로 느낀 것을 지루하지 않게 표현한다면 좋을 것이다.  2차 지원서의 에세이는 읽는 사람이 재미있으면서, 진솔하고, 열정이 느껴지도록 해야한다. 이 학생은 정말로 우리 학교를 오고 싶어하는구나 하는 느낌이 들면 더욱 좋다.


The sample essay prompts and/or short answer questions
What are you interested in?

Why are you interested in our medical school specifically?

How would you add
to the diversity of our school?

What is a challenging situation
you’ve had to overcome?

One is one non-medical activity that has
had a significant impact on you?

If you have already graduated, what have you
done since undergrad?

 

미국 의대는 지원자를 평가하기 위해 다양한 종류의 인터뷰 방식을 사용한다. 대부분의 미국 의대들은 Traditional, Group,MMI (Multiple Mini Interview) 인터뷰 방식을 통해 의사로서의 자질이 있는지 검증하고 있다. 최근 이런 인터뷰 방식 이외에 일부 의대는 CASPer Test 와 VITA온라인 인터뷰 방식을 도입해 사용하고 있다.

의대 인터뷰 방식 (Types of Medical School Interviews)

1. Traditional 가장 보편적인 인터뷰 방식으로 “Why do you want to be a doctor?, “Why do you want to attend our school?” 같은 특정 질문들, 그 외에 여러 방면 다양한 질문들이 있을 수 있다. Open File 방식과 Closed File 방식이 있다.

2. MMI (Multiple Mini Interview) MMI 인터뷰는 몇 년 전부터 점점 더 많은 미국 의대들이 사용하기 시작한 인터뷰 방식이다. 다양한 상황들이 주어지고 그 질문들에 대한 답을 강당에 설치된 여러 테이블들을 돌아다니며 각기 다른 인터뷰어에게 전달하는 식으로 진행된다. 이로서 한 질문에 제대로 된 답변을 하지 못했더라도 나머지 질문들을 다른 인터뷰어에게 대답을 잘 하면 된다는 안정감이 있다.

3. Group Interview 그룹 인터뷰는 2가지 유형이 있다. 첫째, 일대일 대면이 아닌 두 명 이상의 다른 후보자와 함께 인터뷰에 동시에 참여한다. 다른 지원자의 경험과 생각을 들을 수 있고, 다른 지원자의 경험과 생각을 듣고 비교 될 수 있어 부담이 될 수도 있지만 위로 될 수도 있다. 둘째, 하나의 주제 또는 에피소드를 읽고 여러 명이 토론 하는 방식이 있다. 이러한 그룹 인터뷰 방식은 다른 인터뷰 방식보다 teamwork 즉, 의사 소통 (communication skill), 시나리오 분석 및 다른 사람과 함께 문제해결하는 방법을 더 많이 평가하게 된다.

4. CASPer (Computer-Based Assessment for Sampling Personal Characteristics)
모든 학교들이 사용하지는 않지만 CASPer Test 는 컴퓨터를 통해 한시간에서 한시간 반정도의 시간이 걸리는 일종의 윤리 시험이다. 동영상이나 글로 까다로운 상황이 주어지면 학생은 그 상황에서 자신이 어떤 행동으로 대처할 것인지를 서술해야 한다. 인터뷰는 아니지만 주어진 시간 내에 자신의 생각과 행동을 정리하여 질문에 답을 해야 한다는 것이 인터뷰 성향과 비슷하다.

5. VITA (Video Interview Tool for Admissions) 코로나 사태로 추가된 가장 새로운 인터뷰 방식이다. 50여곳의 의대들이 사용하고 있고, 전형적인 인터뷰를 하기 전에 지원자를 평가하기 위한 수단이라고 볼 수 있다. VITA Interview 방식은 동영상 녹화 방식이기 때문에 질문에 대한 답도 중요하지만 Communication Skill이 상당한 비중을 차지할 것으로 보인다. 인터뷰는 총 6개의 질문에 24분의 시간이 주어진다. 학생은 1분 동안 질문을 읽고 이해한 후 3분 안에 답을 해야 한다.

 

 

Update letter 는 어떤 내용으로 하는 것이 효과 있을까?

의대 지원서에는 없지만 그 동안 성과가 있는 것,

a. 수강하고 있는 수업을 모두 A 학점을 받았을 경우
b. 원서 제출 후 MCAT 시험 점수를 올렸을 때 경우
c. 연구 결과가 좋아 논문이 출판된 경우
d. 상을 받았거나 연구비를 받았을 경우

확실한 결과를 얻게 되었을 때는 언제든지 update를 하는 것이 좋다.


*STEM RI 컨설팅 그룹은 의대 지원 후에도 Update 준비를 위해 성과를 낼 수 있는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이 꾸준히 활동 할 수 있도록 지도하고 있다.